롯데, 14일 삼성전서 세계 헌혈자의 날 행사

2018-06-14 12:19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롯데자이언츠는 14일 삼성과의 사직 홈경기에 앞서 세계 헌혈자의 날 행사를 갖는다.

대한적십자사 부산혈액원이 주관한 이번 행사는 세계 헌혈자의 날인 6월 14일을 기념하고, 동시에 팬들에게 헌혈의 중요성을 알리며 자발적인 참여를 부탁하고자 마련했다.

이 날 경기 전 사직야구장 광장에서는 헌혈홍보캠페인을 진행하고 기념품을 배부한다. 또, 경기 중 전광판을 통해 헌혈 홍보 영상을 상영할 예정이다.

시구행사에는 부산지역 헌혈자를 대표해 강석찬(43세)씨가 나선다. 강석찬 씨는 고등학생 시절이던 1993년부터 지금까지 꾸준히 헌혈에 동참해 총 193회를 기록하고 있다. 특히 2002년 불의의 교통사고를 당하며 오른팔이 마비되어 지체장애 2급 판정을 받았음에도 왼팔로 2주마다 헌혈을 하고 있어 감동을 주고 있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So Hot-! TALK

패널티킥 허용 직전 장현수의 뻘짓.gif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야구장 사이코패스.gif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평범한 여대생이 접대부가 되는 과정

미국 여자 교도소 ㄷㄷ

모든 남자들이 꿈꾸는 집안의 PC방

의견이 분분한 통닭 보상 논란 ㄷㄷ...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