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만간 결혼식 올릴 것"…UFC 론다 로우지, 트래비스 브라운과 약혼

2017-04-21 09:54


[엑스포츠뉴스 강현경 인턴기자] 전 UFC 여성 밴텀급 챔피언 론다 로우지가 UFC 헤비급 선수 트래비스 브라운과 결혼을 공식 발표했다.

로우지는 20일(현지시간) 미국의 연예매체 TMZ와 인터뷰에서 "최근 트래비스 브라운과 약혼을 했고 앞으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고 밝혔다.

브라운은 이번 인터뷰에서 론다 로우지에게 청혼했던 일화를 공개하기도 했다. 그는 "일주일 전 뉴질랜드의 한 폭포 아래서 론다 로우지에게 다이아몬드 반지를 주며 청혼했고 그 곳은 프러포즈를 하기에 아주 적절한 장소였다"는 후기를 밝혔다. 이에 론다 로우지는 청혼 반지를 매체에 공개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TMZ는 이번 보도에서 "두 사람의 인터뷰에서 결혼식 일정이나 장소 등 구체적인 계획은 밝혀지지 않았으나 두 사람은 '결혼식에 대한 조급한 마음 없이 연예를 충분히 즐길 것'이란 후기를 남겼다"고 보도했다.

한편 론다 로우지는 미국 여자 유도 국가대표 출신으로 UFC에 입성한 이후 연승을 거두며 승승장구 했지만 지난 2015년 홀리 홈, 지난해 아만다 누네스에게 패하며 침체기를 맞이하고 있다.

handang2@xportsnews.com / 사진 ⓒAFPBBNews=news1, TMZ

So Hot-! TALK

제일 가깝지만 가까워질 수 없는 나라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개그계 3대 슈터 ㄷㄷ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첫 휴가 나온 해병대 이찬혁

턱걸이에서 가장 힘든것

선임한테 욕먹는 아들을 본 부모님

외계'문명' 있다 vs 없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