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손흥민 이탈…모리뉴 "햄스트링 부상"

2020-09-28 10:15


[엑스포츠뉴스 김현세 기자] 토트넘 홋스퍼 손흥민이 전력에서 잠시 제외될 전망이다. 햄스트링 부상이 생겼다.

손흥민은 2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2020-21시즌 잉글랜프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 홈 경기에서 선발 출전했지만 전반전까지 뛰고 바뀌었다.

경기가 끝나고 조제 모리뉴 감독은 전반적 뒤 손흥민 교체 사유가 "햄스트링"이라며 "팀에서 잠시 떠나 있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손흥민은 뉴캐슬과 경기에서 전반 골대를 맞히는 등 공격적 플레이를 보였고, 전반 25분 루카스 모라가 선제 골을 넣는 데 관여했다. 토트넘은 후반 추가 시간에 동점 골을 먹혀 1-1로 비겼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연합뉴스

So Hot-! TALK

의경 복무하면서 겪은 최악의 폭력 집회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코로나 때문에 멸망 위기인 유럽과 미국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공기청정기라 불러도 될 PS5 크기

여자아이돌의 근본 여가수

한중일 계란말이 특징

비글즈 술먹방 후 남순의 모습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