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포 허용' 류현진, 토론토서 첫 실전 2이닝 1실점

2020-02-28 08:21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류현진이 토론토 블루제이스에서의 첫 시범경기를 마쳤다. 홈런 하나를 허용했지만 눈부신 위기 관리 능력을 과시했다.

류현진은 2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의 TD 볼파크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시범경기에 선발 등판해 2이닝 3피안타(1홈런) 2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총 투구수는 41개로 다소 많았다.

순조롭지는 않은 출발이었다. 1회 제이크 케이브에게 우전 2루타를 허용한 류현진은 트레버 라나크에게도 중전안타를 맞고 무사 1·3루에 몰렸다. 하지만 윌리언스 아스투딜로에게 3루수 땅볼을 유도했고, 홈으로 향하던 케이브를 아웃시켰다. 계속된 1사 2·3루에서는 브렌트 루커를 3구삼진 처리, 로이스 루이스까지 3루수 땅볼로 잡고 실점 없이 이닝을 끝냈다.

그러나 류현진은 선두 트래비스 블랜큰혼의 2루수 땅볼 뒤 잰더 비엘에게 가운데 담장을 넘어가는 솔로 홈런을 허용했다. 첫 실점을 한 류현진은 질베르토 셀레스티노를 삼진, 잭 레인하이머를 유격수 뜬공으로 잡고 추가 실점 없이 이날 자신의 등판을 마무리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연합뉴스

So Hot-! TALK

아이돌학교 주작 피해자 이해인 근황 ㄷㄷ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요즘 급격히 늘고있는 샌드위치 프랜차이즈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요즘 자꾸 선 넘는 김민아.gif

7000원짜리 제육볶음 무한리필 가게 ㄷㄷ

요즘 뜨고있는 인스타녀 캔디슬

와꾸 괜찮은데 시청자는 안나오는 분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