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3차전에서 끝내고 싶었는데'[포토]

2019-10-09 17:19



[엑스포츠뉴스 잠실, 박지영 기자] 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 포스트시즌'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준플레이오프 3차전 경기, LG 트윈스가 채은성과 페게로의 솔로 홈런에 힘입어 키움 히어로즈에게 4:2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2연패 뒤 첫 승을 거뒀다.

경기 종료 후 키움 선수단이 관중석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So Hot-! TALK

소녀시대 태연 100만 유튜버 등극 소감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오피셜] 발롱도르 후보 최종 30인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올해 서른살 박보영 와꾸 근황

본인이 대식가인지 아닌지 판별해주는 짤

아이돌 홈마들 부러운점 甲

아프리카 보면서 릴카 같은 여캠은 처음이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