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선발] '무사 2·3루 위기 탈출' 류현진, 2이닝 4K 무실점

2019-08-24 11:39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LA 다저스 류현진이 2회 위기를 넘기고 무실점 피칭을 이어갔다.

류현진은 2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LA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뉴욕 양키스와의 홈경기에서 선발투수로 등판했다. 이날 류현진은 '플레이어스 위크엔드' 행사를 맞아 한글로 자신의 이름이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마운드에 올랐다.

류현진은 1회초 선두 디제이 르메휴에게 좌전안타를 내주고 시작했으나 애런 저지와 글레이버 토레스에게 연속해 헛스윙 삼진을 이끌어내며 2아웃을 잡았다. 이후 게리 산체스를 상대, 산체스를 2루수 뜬공으로 돌려세우고 이닝을 끝냈다.

2회에는 디디 그레고리우스를 2루수 실책으로 내보냈고, 지오바니 어셸라에게 좌전 2루타를 맞으면서 무사 2·3루 위기에 몰렸다. 브렛 가드너는 뜬공 처리하면서 한숨을 돌린 류현진은 카메론 메이빈에게 커터로 헛스윙 삼진을 솎아냈다. 그리고 제임스 팩스턴까지 루킹 삼진으로 잡고 실점 없이 이닝을 매조졌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AP/연합뉴스 

So Hot-! TALK

서장훈이 생각하는 메시 vs 마이클 조던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100명의 선택, 삼성폰 VS 애플폰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40살에 할머니가 된 연예인 엄마

어느 고등학생들이 성남시 버스에 한 일

복면가왕 시청률 폭발 할 상황

어린이 씨름 결승전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