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날두' 손흥민, 롤모델 호날두 만난다...2년 만에 맞대결

2019-07-16 13:23


[엑스포츠뉴스 허인회 인턴기자] '손날두' 손흥민(토트넘)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와 2년 만에 그라운드에서 맞대결을 펼친다.

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칼랑의 국립경기장에서 열리는 2019 ICC 1차전에서 맞붙는다. 각각 손흥민과 호날두가 몸 담고 있기 때문에 국내팬들에게도 많은 이목이 집중된다.

2013년 처음 시작된 ICC는 새 시즌 개막을 앞두고 펼쳐지는 국제 클럽 대항전이다.

올해 대회에는 잉글랜드 3팀(아스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토트넘), 스페인 2팀(아틀레티코 마드리드, 레알 마드리드), 이탈리아 4팀(피오렌티나, 인터 밀란, 유벤투스, AC밀란), 멕시코 1팀(과달라하라), 포르투갈 1팀(벤피카), 독일 1팀(뮌헨)으로 총 12팀이 출전한다.

토트넘은 21일 싱가포르에서 유벤투스전을 시작으로 맨유(25일, 중국 상하이), 인터 밀란(8월 4일, 영국 런던)과 차례로 대결한다.

손흥민은 유벤투스전에서 롤모델로 꼽은 호날두와 마주칠 가능성이 높다. 둘이 만난 것은 2년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무대다. 당시 호날두는 레알 유니폼을 입고 있었다.

토트넘은 조별리그 3차전 원정에서 레알과 1-1로 비기고, 홈으로 불러들여 3-1로 꺾었다. 하지만 손흥민은 교체 출전하며 직접 대결한 시간은 4분 남짓이었기 때문에 아쉬움이 남았다.

손흥민은 지난 2018/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1경기, FA컵 1경기, 리그컵 4경기,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2경기를 합쳐 48경기를 뛰면서 총 20골(정규리그 12골, FA컵 1골, 리그컵 3골, UEFA 챔피언스리그 4골)을 터트렸다. 유럽 무대에서 통산 116골을 기록했다.

손흥민에게 ICC 무대는 새 시즌 돌입 전 중요한 대회다. 지난 시즌 좋았던 폼을 유지하고, 감각을 끌어올릴 채비에 나선다.

justinwhoi@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So Hot-! TALK

노점상 치워버린 영등포 근황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유희열 서울대 작곡과 입학썰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대학 수준 나오는 컨닝 수준

구혜선이 안재현에게 해준 스팸정식

어느 냉동삼겹살 맛집의 위생 상태

눈 화장의 중요성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