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프리미어12 서울 예선라운드 첫 상대는 호주

2019-04-15 15:17


[엑스포츠뉴스 소공동, 채정연 기자] 대한민국 야구 대표팀의 2019 프리미어12 서울 예선라운드 첫 상대는 호주로 결정됐다.

15일 서울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 오키드룸에서 2019 WBSC(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 프리미어12 서울 예선라운드 기자회견이 열렸다. 리카르도 프라카리 WBSC 회장을 비롯해 정운찬 KBO 총재, 김응용 KBSA 회장, 김경문 국가대표팀 감독과 이승엽 KBO 홍보대사가 참석했다.

이날 WBSC는 대회 일정을 공개했다. 서울 예선라운드는 11월 6일부터 8일까지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다. 쿠바, 호주, 캐나다와 더불어 C조에 포함된 한국은 오는 6일 호주와 첫 경기를 치르며 이후 7일 캐나다, 8일 쿠바와 차례로 맞붙는다. 한 조에서 상위 두 팀이 10일부터 8일간 일본에서 열리는 슈퍼라운드에 진출한다.

이번 프리미어12는 2020 도쿄 올림픽 본선 티켓이 걸려있다. 올림픽 개최국인 일본을 제외하고 아시아·오세아니아 국가 중 가장 높은 순위의 국가가 본선으로 직행한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소공동, 김한준 기자, KBO 제공

So Hot-! TALK

아파트 청소하는 아줌마 신고할까 고민중입니다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MCU에서 인종이 바뀐 캐릭터들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함소원 18살 연하남편 최신 근황

요즘 룸망주들 클라스...

정확히 딱 1년 전 날씨

서새봄-옴므 열애설 난 이유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