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외인 3명 입국 완료, 코로나19 검사 후 선수단 합류

2020-03-26 16:25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한화이글스 외국인선수 3명이 모두 입국했다.

미국에서 머물던 제라드 호잉과 채드 벨은 시카고발 항공편으로 25일 오후에, 서폴드는 호주 퍼스에서 태국 방콕을 거쳐 26일 오전에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각각 입국했다.

외국인 선수들은 입국 후 특별입국절차에 따라 공항에서 발열 및 건강 상태 등 특별 검역 조사를 받았고, 구단에서 준비한 차량을 이용해 곧바로 대전으로 이동했다.

호잉과 채드벨은 26일 오전 대전시 유성구 보건소에 설치된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자택에서 격리중이다. 서폴드 역시 이날 오후 검사를 진행하며,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자택 격리를 하게 된다.

이들 선수는 진단 검사 결과에서 음성 판정을 받게 되면 일정을 조율해 선수단에 합류할 계획이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한화 이글스

So Hot-! TALK

주작그룹 까는 사람들도 인정하는 비쥬얼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젊은 사람들이 사회적 거리두기가 잘 안되는 이유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박명수가 불편했던 기자

사건에 휘말렸을 때, CCTV 확보 요령

12년만에 나왔다는 코카콜라 신작

응지 복귀후 염보성 관련 발언 정리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