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新' 안세현·김서영 세계수영선수권 5·6위

2017-07-25 09:02


[엑스포츠뉴스 정지영 인턴기자] 한국 여자 수영의 안세현과 김서영이 세계수영선수권에서 나란히 5, 6위를 차지하는 쾌거를 이뤘다.

24일(현지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 두나 아레나에서는 2017 국제수영연맹(FINA) 세계선수권 여자접영 100m 및 여자개인혼영 200m 결선이 펼쳐졌다. 

먼저 안세현은 57초07 한국신기록을 세우며 세계선수권 여자접영 100m 5위를 차지했다. 비록 메달은 따지 못했으나 전날 준결승에서 달성한 한국 기록(57초15)을 하루 만에 0.08초 단축했다. 또 2005년 캐나다 몬트리올 대회 여자 배영 50m의 이남은(8위)을 넘어서 한국 여자 선수로는 역대 세계선수권대회 최고 성적을 기록했다.

김서영은 2분10초40으로 여자개인혼영 200m 6위를 거머줬다. 김서영은 전날 준결승에서 2분09초86로 한국신기록을 세웠지만, 이날 결승에서는 전날보다 뒤쳐졌다. 다만 성적과 상관 없이 한국 선수로는 남녀를 통틀어 개인혼영에서 결승에 진출했다는 의미는 빛났다.

jjy@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AFPBBNews=News1



So Hot-! TALK

손흥민 국대에 관한 언급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봉씨 가문의 3대 자랑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트위치 운영자 송모씨 정지 관련 발언

이제 교도소에서도 쌀밥먹어요

중앙대 축제 초토화 아이린의 위엄

군대 선임들 tv 보는 스타일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