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트트랙 김아랑, 청각장애 어린이 위해 후원금 전달 '훈훈'

2019-01-04 10:18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쇼트트랙의 김아랑(고양시청)이 저소득층 청각장애 어린이를 위해 후원금을 전달해 훈훈함을 안겼다.

청각장애 복지단체인 '사랑의달팽이'는 김아랑이 저소득층 청각장애 어린이를 위해 후원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후원은 김아랑이 평소 기부나 사회공헌에 많은 생각을 해오다 청각장애 아동에게 세상의 아름다운 소리를 선물하고자 후원을 결심하게 되면서 이뤄졌다. 후원금 1000만원은 보청기로도 재활이 어려운 고도난청의 청각장애 어린이의 인공달팽이관 수술비 및 2년간 언어재활치료 지원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김아랑은 "운동선수로 지내며 올림픽에서 좋은 결과를 얻기까지 많은 분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더불어 사는 세상이 얼마나 중요한지 잘 알고 있다"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곳에 더 많은 힘을 줄 수 있는 선수가 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사랑의달팽이 정해형 상임부회장은 "운동선수로서 바쁜 일정에도 사회적으로 소외된 청각장애인을 위해 나눔을 실천한 김아랑 선수에게 감사드린다"며 "이번 후원으로 고액의 수술비로 어려움을 겪던 청각장애 어린이에게 소리를 찾아주고 또래 친구들처럼 많은 경험을 통해 다양한 꿈을 가질 수 있도록 바르게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사랑의달팽이'는 사회에서 소외된 청각장애인에게 소리를 찾아주고 희망을 선물하는 비영리 복지단체다.

저소득층 청각장애인에게 인공달팽이관수술과 보청기를 지원하고, 청각장애 유소년으로 구성된 클라리넷앙상블 운영과 멘토링 지원사업을 통해 청각장애 아동의 심리·사회 정서회복과 대중들의 인식개선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인공달팽이관수술과 보청기지원은 사랑의달팽이 홈페이에서 신청을 받고 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리코스포츠 제공

So Hot-! TALK

아이즈원이랑 프로미스나인 인성 수준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앰비션의 LCK 스프링시즌 순위 예측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트와이스 다현이 최근 목격되는 장소

컴퓨터 청소 이렇게 해도 진짜 문제 없음???

안팔리는 일본 여자 아이돌이 받는 대접

왕따 인증하는 BJ 셀리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