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L,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오타와 소속 선수

2020-03-18 16:14


[엑스포츠뉴스 임부근 인턴기자]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나왔다.

NHL 오타와 세너터스는 18일(한국시간) "한 선수가 코로나19 진단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라고 발표했다. 오타와는 선수의 이름은 공개하지 않았고, 가벼운 증상을 보이며, 현재 격리 조치에 들어갔다고 전했다.

NHL 공식적인 첫 코로나19 확진자다. NHL은 이미 확진자가 나온 미국프로농구(NBA)팀과 경기장을 공유해서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 이에 우려의 목소리가 컸고, 결국 현실이 됐다.

오타와는 지난 12일 미국 로스앤젤레스(LA)의 스테이플스센터에서 LA 킹스를 상대로 원정 경기를 치렀다. NBA 브루클린 네츠가 같은 장소에서 LA 레이커스와 맞붙은 지 하루 뒤였다.

이후 NBA에서는 이날 오전 케빈 듀랜트를 포함해 브루클린 선수 4명이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 당시 브루클린과 같은 라커룸을 썼던 오타와에서는 이날 오후 NHL 첫 확진자가 나왔다.

sports@xportsnews.com/ 사진=연합뉴스/ AP

So Hot-! TALK

트위치 원탑와꾸라는 진주몬 실물모음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러시아 민식이.gif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어떨땐 이뻐보이고 어떨땐 못생겨보임

요즘 유행하는 독서실 형태

23억짜리 운석.jpg

잼미 초등학교 시절 동네 동생 폭행 사건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