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L,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오타와 소속 선수

2020-03-18 16:14


[엑스포츠뉴스 임부근 인턴기자]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나왔다.

NHL 오타와 세너터스는 18일(한국시간) "한 선수가 코로나19 진단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라고 발표했다. 오타와는 선수의 이름은 공개하지 않았고, 가벼운 증상을 보이며, 현재 격리 조치에 들어갔다고 전했다.

NHL 공식적인 첫 코로나19 확진자다. NHL은 이미 확진자가 나온 미국프로농구(NBA)팀과 경기장을 공유해서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 이에 우려의 목소리가 컸고, 결국 현실이 됐다.

오타와는 지난 12일 미국 로스앤젤레스(LA)의 스테이플스센터에서 LA 킹스를 상대로 원정 경기를 치렀다. NBA 브루클린 네츠가 같은 장소에서 LA 레이커스와 맞붙은 지 하루 뒤였다.

이후 NBA에서는 이날 오전 케빈 듀랜트를 포함해 브루클린 선수 4명이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 당시 브루클린과 같은 라커룸을 썼던 오타와에서는 이날 오후 NHL 첫 확진자가 나왔다.

sports@xportsnews.com/ 사진=연합뉴스/ AP

So Hot-! TALK

현시점 여자 아이돌 와꾸 최고존엄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민식이법으로 70만원 합의금 받아간 사고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명품에 배꼽티만 입고다니는 중딩

호불호 갈리지만 잘 팔린다는 6990원 치킨

일본녀 참교육하는 상남자.jpg

오디션황제 감스트 3대오디션.JPG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