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해란 '떨리는 우승 소감 발표'[포토]

2019-08-11 14:49



[엑스포츠뉴스 제주, 윤다희 기자] 11일 오전 제주시 오라 컨트리클럽(오라CC)에서 열린 ‘2019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 최종라운드경기가 취소된 가운데 2라운드 단독선수 유해란(18, SK네트웍스)이 10언더파 134타를 기록하며 생애 첫 우승을 했다.

이날 유해란이 우승 소감을 말하고 있다.

ydh@xportsnews.com

So Hot-! TALK

우주소녀 루다 새로 산 핸드폰 근황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하루에 간접흡연 몇번 당하나 세어보기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겨울왕국2 스크린 독과점에 빡친 영화인들

7000억 들어갔다는 창원 로봇 랜드

한국의 아키호 이채담 누님 인스타그램

모쏠 컨셉인데 휴방때 남자 만나시는 분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