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윤-양효진 33득점' 현대건설, GS칼텍스 꺾고 1위 탈환

2020-03-01 17:56


[엑스포츠뉴스 김현세 기자] 수원 현대건설 힐스테이트가 1위 자리를 다시 빼앗아 왔다.

현대건설은 1일 수원종합운동장 실내체육관에서 2019~2020 도드람 V-리그 여자부 서울 GS칼텍스 킥스와 6라운드 경기를 치렀다. 세트 스코어 3-0(25-19, 25-22, 25-18)로 깔끔하게 이겼다. 그러면서 2연패 사슬도 끊었다.

현대건설은 시즌 20승 7패째 쌓아 승점 55점을 얻었고, GS칼텍스는 18승 9패로 승점 54점이 돼 2위다. 

정지윤, 양효진, 헤일리 스펠만 활약이 컸다. 정지윤은 양 팀 최고 17득점을 올렸고, 3블로킹 공격 성공률 59.09%를 기록했다. 양효진은 16득점 4블로킹으로 역대 1호 1200블로킹을 달성했다. 또, 헤일리가 14득점으로 지원 사격했다. GS칼텍스는 러츠, 강소휘가 각 16득점, 12득점을 올렸으나 고개를 숙였다.



현대건설은 1세트에서 정지윤, 양효진, 헤일리가 19득점을 합작했다. 범실 개수야 GS칼텍스보다 3개 많은 5개였으나 상대 공격 범실이 나온 틈을 타 크게 앞서 나갔다. 

그러고 나서 2세트 초반 현대건설이 블로킹으로 앞서더니 엎치락뒤치락하다 21-21 동점까지 갔다. 그런데도 현대건설은 집중력을 앞세워 상대 수비가 흔들릴 때 세트 포인트까지 끌고 갔고, 23-21에서 정지윤이 2세트를 매듭지었다.

현대건설은 여세를 몰아 3세트에서 양효진이 블로킹으로 2득점을 냈고, GS칼텍스가 범실 8개로 휘청였을 때 틈을 안 놓치고 매치 포인트까지 갔다. 그러고 나서 황민경이 퀵오픈 득점을 성공시켜 경기를 끝냈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수원, 박지영 기자

So Hot-! TALK

아이돌학교 주작 피해자 이해인 근황 ㄷㄷ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요즘 급격히 늘고있는 샌드위치 프랜차이즈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요즘 자꾸 선 넘는 김민아.gif

7000원짜리 제육볶음 무한리필 가게 ㄷㄷ

요즘 뜨고있는 인스타녀 캔디슬

와꾸 괜찮은데 시청자는 안나오는 분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