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세트 악몽' 여자배구, 러시아에 역전패…올림픽 티켓 놓쳤다

2019-08-05 14:31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도쿄 올림픽 본선 직행 티켓을 눈 앞에서 놓쳤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5일(한국시간) 러시아 칼리닌그라드 얀타르니경기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세계예선 E조 3차전에서 러시아를 맞아 세트스코어 2-3(25-21, 25-20, 22-25, 16-25, 11-15)으로 역전패를 당했다.

한국은 캐나다, 멕시코를 꺾고 조 1위 자리를 노렸다. 첫 두 세트를 가볍게 따내며 본선행 티켓을 손쉽게 따내는 듯 했다. 그러나 3세트 막판 김연경의 공격이 연거푸 막히며 22-22 동점을 허용했다. 흔들린 한국은 역전을 내줬고, 무너진 분위기에 4세트마저 힘없이 헌납했다. 5세트 분전을 펼쳤지만 결국 패했다.

본선 직행에 실패한 한국은 내년 1월 태국에서 열리는 대륙별 예선에서 아시아 팀들과 다시 한번 올림픽 출전권을 노린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FIVB

So Hot-! TALK

킹스맨 프리퀄 미친 라인업, 예고편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LOL] 현재 롤드컵 출전 확정된 팀들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벌써 1주년이나 된 신인걸그룹 ㄷㄷ

군대 동기생활관 최대 문제점

보겸 만나러 대구까지간 평티모

우리나라 출산률 진짜 심각한점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