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해보험, 권순찬 감독과 연장 계약 체결

2019-04-16 11:26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KB손해보험 스타즈 배구단이 권순찬 감독과 연장 계약을 체결했다.

권순찬 감독은 2015~2016시즌 KB손해보험 배구단에 코치로 합류한 뒤, 이듬해 수석코치를 거쳐 2017년 4월 KB손해보험의 지휘봉을 잡았다. 당시 권순찬 감독은 2년 계약을 했고, 이번 연장 계약에 합의하면서 3년째 지휘봉을 잡게 됐다.

권순찬 감독은 부임 첫 해 강서브를 앞세운 새로운 팀컬러로 만년 하위팀이던 KB를 7시즌 만에 4위로 이끌었으며, 2018년 제천·KAL컵에서는 준우승을 차지하며 많은 가능성을 보였다. 비록 2018~2019시즌에는 초반 주전 선수의 줄부상과 외국인 선수 교체 등 연이은 악재로 인해 6위로 마감했지만, 시즌 후반부에는 12경기 9승3패의 무서운 뒷심을 발휘하며 그 동안 팀에 만연해 있던 패배의식과 쉽게 포기하던 관습을 떨쳐내는데 성공했다.

KB손해보험 관계자는 "코치 시절을 포함, 4년 간 팀을 이끌어온 권순찬 감독이 누구보다 구단 상황 및 선수단에 대해 잘 알고 있다고 생각하며, 지금 시점에서 팀 리빌딩 및 세대교체를 진행할 수 있는 적임자라고 판단한다"고 말했다.

권순찬 감독은 "나를 믿고 기회를 준 구단에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 다음 시즌에는 반드시 플레이오프에 진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팀을 이끌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So Hot-! TALK

레전드급 여동생 ㅗㅜㅑ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5명 중 1명이 잘못 들인 운전습관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차은우를 오징어로 만들어 버리는 서강준 클라스

이상한 사진을 찍는걸 좋아하는 남친

겪어본 사람들만 안다는 수영장 텃세

짜장면이 불어서 도착했을때 먹는 TIP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