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 장병철 수석코치 신임 감독으로 선임

2019-04-09 14:30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한국전력 빅스톰 배구단이 신임 장병철 감독을 선임했다.

한국전력은 9일 "지난 28일 사퇴 의사를 밝힌 김철수 전 감독의 뜻을 존중해 사의를 수용하기로 결정한 한편, 선수단의 조기 안정화와 FA 영입, 외국인선수 선발 등 원활한 차기시즌 준비를 위해 장병철 수석코치를 새 감독으로 신속히 선임했다"고 밝혔다.

한국전력은 신임 감독의 조건으로 중장기적 선수단 강화를 통한 우승 도전이라는 구단 목표의 이해와, 이를 위한 선수 육성 능력 및 책임감 등을 고려했다고 밝혔다.

장병철 수석코치는 V-리그 초기 삼성화재에서 라이트로 활약했고, 국가대표로 두 차례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따낸 스타플레이어 출신으로, 지난 15년부터 한국전력 빅스톰 코치로 활동해 구단 문화 및 선수단에 대한 이해가 높고, 이호건, 김인혁 등 우수한 신인 선수들을 육성하여 지도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장병철 신임 감독은 "감독 선임 과정에서 보여준 회사의 믿음과 배려에 감사드린다"며 "패배 의식을 떨쳐내고, 승리에 대한 열망이 강한 근성 있는 팀을 만들겠다"고 취임 소감을 전했다.

아울러 "과학적인 훈련을 통해 젊고 가능성 있는 선수들을 체계적으로 육성하고, 강인한 승부욕과 끈끈한 수비력과 같은 팀의 전통을 계승하여 꾸준히 상위권에 위치할 수 있는 명문 구단으로 발돋움할 기틀을 마련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KOVO

So Hot-! TALK

전국 군부대 구막사 리모델링 할뻔 했던 순간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역대 체감상 천만영화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현재 전주에서 화제인 화장실 몰카사건

요즘 초딩들 사이에서 유행하는 인스타 감성

[LOL] 롤 역사상 갱호응 원탑

외국의 묻지마 길거리 폭행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