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취재/기획

'청불 게임' 빗장 열린 애플 앱스토어...게임사 입점 행보 분주

강미화2019-08-23 12:13

애플 앱스토어에 청소년이용불가 등급의 게임이 입점 가능해지면서 iOS 플랫폼 대응을 위해 국내 게임사도 분주한 행보를 보이고 있다.

기존 애플 앱스토어의 서비스 등급은 4세 이상 이용가, 9세 이상 이용가, 12세 이상 이용가, 17세 이상 이용가로 게임물관리위원회의 심의를 받아야만 서비스할 수 있는 '청소년이용불가' 등급에 분류된 게임은 제공되지 않았다.

이에 따라 고포류 게임은 입점이 불가능했고, 이 외 게임에선 일러스트를 변경하거나 거래소를 제외하는 등 개발 작업을 거쳐 이용등급이 하향된 버전만 애플 앱스토어에 입점시킬 수 있었다. 
 
'청소년이용불가' 게임 유통은 애플 앱스토어 내 사용자 연령 인증 시스템이 도입됨에 따라 급물살을 탔다. 또한 게임물관리위원회는 지난 20일 애플과 청소년이용불가 등급을 받은 게임물을 유통하는 내용과 등급표시 방법을 포함한 개정안으로 '자체등급분류 기준 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고포류 게임이나 거래소 등이 포함돼 청소년이용불가 등급을 받은 모바일 게임도 애플 앱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게 됐다. 

NHN, 네오위즈, 넷마블 자회사 천백십일은 23일 고포류 게임을 애플 앱스토어에서 서비스를 시작하는 등 빠른 행보를 보였다. 게임사들은 iOS 기반의 시장 확대에 따라 매출 상승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네오위즈는 '피망 뉴맞고' '피망 섯다' '피망 포커:카지노 로얄' 3종을, NHN은 '모바일 한게임 포커' '모바일 한게임 섯다'와 NHN스타피쉬가 서비스하는 '모바일 한게임 신맞고'를 각각 애플 앱스토어에 출시했다. 천백십일의 '원조이 포커'도 입점했다. 

게임 라인업이 확대됨에 따라 애플 앱스토어의 매출 증가 여부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앱 분석기관인 모바일 인덱스는 지난해 11월 애플 앱스토어의 게임 매출액이 353억 원으로, 국내 오픈마켓인 원스토어의 게임 매출액(358억 원)보다 낮다고 집계한 바 있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갤럭시 폴드 실체험자 공통 후기

보증금 3500 5평 복층원룸

중국인 간호사가 전해준 메모 ㄷㄷㄷ

본인 입으로 한철 장사 수천만원 벌어간다는 상인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