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영상/포토

야생의 땅: 듀랑고, '화산섬'과 '티라노사우루스' 등장

강미화2019-08-28 15:52

넥슨은 모바일 MMORPG '야생의 땅: 듀랑고(Durango: Wild Lands)'에 '화산섬'을 업데이트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오픈한 '화산섬'은 뜨거운 용암으로 가득차고, 화산 폭풍이 몰아치는 척박한 환경을 배경으로 한다. 캐릭터의 건강과 피로도가 빠르게 소모돼 적절한 장비를 착용하거나 온천으로 대피해 휴식을 취할 수 있으며, '화산섬'에만 존재하는 새로운 동물을 사냥해 신규 자원을 획득할 수도 있다. 

또한, 불안정지수가 높은 지역에서 거대 동물 '티라노사우루스'가 첫 등장하며, 획득한 다양한 재료를 사용해 '화산섬'의 개성이 담긴 신규 장비를 제작하고 건축물을 건설하는 것도 가능하다. 

넥슨은 이번 업데이트를 기념해 게임 접속 유저 전원에게 '용암 보호 장화', '현무암', '화강암' 등 '화산섬' 자원과 아이템을 선물한다. 또한, 오는 9월 4주차까지 '화산섬' 정복 이벤트에 참여하면 다양한 보상을 지급하고, 누적 점수에 따라 최대 '불타는 파고다 사우나' 건축물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20레벨 이상 캐릭터의 레벨을 상승시킬 경우 경험치 상승 혜택의 아이템 재료를 증정한다. 

이 밖에도 전투 중 이동속도 증가 스킬을 추가하고 지원 단체의 우호도를 확장하는 등 개편 업데이트도 진행했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싸이가 100만원치 먹고갔다는 삼겹살집

수지 오징어 만들어버린 아이돌

맘스터치 단종되는 메뉴

트위치 여캠관계도 최신판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