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조이시티, '캐리비안의 해적'으로 클라우드 게임 시장 진출

최종봉2020-11-26 10:10

조이시티는 신규 사업 확장을 위한 클라우드 게임 시장에 진출을 시작했다.

지난해 조이시티는 클라우드 게임 시장 선점을 위한 적합한 클라우드 게임 플레이 환경 구축과 자사 인기 타이틀을 멀티플랫폼에서 즐길 수 있는 '플랫폼 확대 전략'을 추진한 바 있으며 빠르고 안정된 상용 서비스를 확보하기 위해 자사의 인기 라이브 타이틀을 바탕으로 개발을 진행해 왔다.

이 중 처음으로 '캐리비안의 해적: 전쟁의 물결'이 지난 11월 18일 페이스북 클라우드 게임 플랫폼 '페이스북 게이밍'을 통해 북미 지역에서 서비스를 시작했다.

조이시티는 '캐리비안의 해적: 전쟁의 물결'의 미국 시장 진출을 시작으로 '건쉽배틀: 토탈워페어' '3on3 프리스타일' 등 주요 타이틀의 클라우드 게임 환경 구축 및 멀티 플랫폼 전략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박준승 조이시티 전략사업본부 이사는 "2023년 5조 7000억원 규모의 클라우드 게임 시장이 전망되는 가운데, 미국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했다. 2021년 글로벌 및 플랫폼 다변화로 시장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종봉 기자 konako12@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국내에서 중국인 아이돌 이미지가 나빠지게된 계기

현시점 그래픽카드 가격이 오른이유

원피스 상디의 '해적 스테이크' 직접 만들어봄

김택용이 요즘 멘탈 나가버린 이유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