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리뷰/프리뷰

[리포트]서바이벌과 길드 더한 '애니팡4' "매출 10위권 도전"

강미화2020-06-30 00:01

선데이토즈가 3년 9개월여만에 '애니팡' 시리즈 최신작을 선보였다.  

30일 출시된 '애니팡4'는 3개 이상의 동일한 퍼즐을 맞춰 제거하는 방식으로 즐길 수 있는 3매치 퍼즐 게임이며 최신작엔 20인 서바이벌 콘텐츠인 '로얄'과 길드 콘텐츠인 '팸'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모든 '애니팡' 시리즈에 개발에 참여한 이현우 개발 PD는 "애니팡1의 흥행을 뛰어넘는 것은 어렵겠지만, 매출 10위권에 도전해보려 한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사진='애니팡 로얄 플레이 화면, 개발 버전으로 론칭 단계에서 변경될 수 있음>
개발 PD의 설명에 따르면 주력 콘텐츠인 '애니팡 로얄'은 20명의 유저가 맞붙어 최후의 1인을 가리는 서바이벌 콘텐츠다. 

처음엔 60초라는 제한 시간을 받으며 특수블록 생성하거나 상대방을 KO 시키면 시간이 추가되는 방식으로 오래 생존해 갈 수 있다. 한 경기에 3분 가량 소요된다. 

바로 매칭해 대전을 진행하는 '퀵매치', 같은 길드에 있는 사람들과 함께하는 '친선전'을 선택할 수 있으며 게임 판수에 따라 아이템이 담긴 로얄상자를 받는다. 일회성으로 무작위 능력을 강화하는 '로얄 부스트'도 활용할 수 있다. 

개발 초반에는 30인 대전까지도 고려했으나 플레이 시간이 길어지고, 밸런스 문제도 발생해 최종 20인 대전으로 확정됐다. 서바이벌이라는 콘텐츠 특성상 유저 실력에 따른 등급별로 매칭해 밸런스를 맞추고, 향후 캐주얼 유저에게 어필할 수 있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다. 
 
이 PD는 "오프라인 대회까지 갈 수 있도록 많은 사랑을 받길 바란다"며 "추후 캐주얼 유저를 위해 실시간 대전 콘텐츠를 활성화하기 위해 협력전, 팸전, 인 게임 미션 등으로 풀어가는 방식을 생각하고 있고, 시즌제 방식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설명했다.   
<사진=에피소드별 원화>
전작인 '애니팡3'처럼 횟수 제한 방식으로 미션을 해결하는 스테이지 모드도 즐길 수 있다. 

'애니팡 라이브'라는 SNS 공간에서 애니팡 프렌즈 일상을 포스팅하는 방식으로 에피소드가 열린다. 또한 일상인만큼 기믹들도 어항, 세탁기, 사과 바구니 등 일상 소재로 마련했다. 

인공지능을 활용해 론칭 단계 버전에서 밸런스를 조율한 350개의 스테이지를 확인할 수 있다. 100번째 스테이지까지는 유저가 게임에 익숙해질 수 있는 난도로 제공된다. 

특히 3매치에 친숙하고 익숙해진 만큼 특수블록의 화력을 강화해 터지는 재미를 추가했다. 일례로 기존에 18칸이 폭발하던 특수블록이 최신작에선 25칸 폭발을 선보인다. 

대전 콘텐츠를 더한 '애니팡4'는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30일 내려받을 수 있다. 

이 PD는 "'애니팡4'로 길드 콘텐츠 '팸'과 실시간 대전 '로얄'로 새로운 재미가 전달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배현진이 우동사리 소리 들은 이유

배민 리뷰 평점 5.0 피자집 근황

아버지에게 선물 받은 33살 백수 디씨인

오늘자 외질&철구피셜 요약..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