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검은사막 모바일' 신규 클래스에 신규·복귀 유저 네 배 늘어

강미화2020-06-02 14:53

펄어비스는 서비스 중인 모바일 MMORPG '검은사막 모바일' 신규 클래스 '아처'를 출시하고 신규 및 복귀 이용자가 300% 상승했다고 2일 밝혔다. 

'아처'는 5월 26일 선보인 원거리형 신규 클래스로 앞서 3월 업데이트한 '홍련'과 비교해 같은 기간 생성한 캐릭터 수가 2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출시 효과로 구글 플레이 매출 순위도 11위까지 상승했다. 'CM 에이든'이 '아처'를 소개하는 '일타강사 에이든' 영상과 플레이 영상을 게임 공식 유튜브를 통해 공개했다.

이와 함께 6월 1주차부터 6월 16일까지 몬스터 제압 수에 따라 보상을 제공하는 '몬스터 제압 대작전'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용자는 [신화] 장신구 상자, 미감정 문양 각인서를 비롯해 최대 [심연] 유물 상자를 얻을 수 있다. 6월 2주차 점검 전까지 '월드 우두머리 파편 교환 이벤트'를 진행한다.

신규 및 복귀 이용자들과 '아처' 이용자의 빠른 성장을 지원하는 '성장특화'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한국에 성희롱은 범죄라는 인식을 심은 인물

일본어 고집하는 사장님 논란

핵썼다가 혼난 임요환

릴카 컴퓨터 본체 ㄷㄷㄷ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