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한국유저평균팀, 2019 글로벌 엘소드 챔피언스 리그 우승

최종배2019-12-09 14:39


넥슨은 코그가 개발한 온라인 액션RPG '엘소드'의 첫 글로벌 대회 글로벌 엘소드 챔피언스 리그에서 넥슨 대표팀 한국유저평균이 우승했다고 9일 밝혔다.

지난 7일 넥슨 아레나에서 관객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번 리그에서는 '엘소드'를 퍼블리싱하고 있는 국가 중 넥슨, 자이언트, 감마니아, 코그게임즈 4개 서비스 지역을 대표하는 팀들이 첫 글로벌 대회 우승의 영예를 놓고 치열한 접전을 펼쳤다.

이번 대회는 2인 1팀으로 구성된 팀이 제한 시간 내(420초) 상대팀을 처치한 횟수가 도합 네 번을 기록하면 승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넥슨 대표팀인 한국유저평균은 체력과 마력이 떨어진 상대 한 명을 일부러 처치하지 않고, 다른 상대방을 집중 공략하는 등 전략적인 팀워크로 우승을 차지하며 상금 1000만 원을 거머쥐었다.

한편, 이날 현장에서는 이동신 코그 디렉터가 무대에 올라 3차 전직 이후의 마스터 클래스, 새로운 스토리 에픽 퀘스트, 던전 7종 등 12월 진행 예정인 업데이트 내용을 공개했다.

이어 '엘소드'의 오프라인 행사 홀로그램 콘서트 소식을 발표했다. 내년 1월 18일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4개의 프로젝트 엘스타 그룹이 모두 모여 유저와 소통하는 시간으로 마련될 예정이다.

최종배 기자 jovia@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임신한(?) 배수지 인증샷 ㄷㄷㄷ

현재 가장 맛있다는 냉동 만두

정준하 악플 심경고백..jpg

김인호 키 160대 라던 애들 구라였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