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서머너즈 워' e스포츠 대회 월드결선 프랑스 파리서 26일 개최

최종배2019-10-23 11:44


컴투스는 구글플레이가 함께하는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19(SWC 2019)'의 최종 월드결선을 프랑스 파리에서  오는 26일 개최한다.

SWC 2019의 최강자를 가리는 이번 월드결선은 프랑스 파리에 위치한 다목적 공연장인 메종 드 라 뮈뚜알리떼(Maison de la Mutualité)에서 한국시각으로 오후 9시부터 시작된다.

대회 참가 티켓은 지난 달 예약 시작과 함께 전석 마감 됐으며 유럽 및 세계에서 모인 '서머너즈 워' e스포츠 팬들이 관객으로 참여한다.  

특히 프랑스는 '서머너즈 워'가 서비스되고 있는 전 세계 지역 중 출시 이후 가장 오랫동안 게임 순위 1위를 기록해온 국가인 만큼, 유럽 뿐만 아니라 세계에서도 두터운 팬층으로 손꼽히는 지역이다. 컴투스는 SWC가 출범한 2017년부터 프랑스 파리에서 꾸준히 본선 및 지역컵을 개최해오고 있으며 로스앤젤레스, 서울에 이어 올해 첫 월드결선 개최지로 파리를 선정했다.

월드결선은 세 개 지역컵을 통해 선발된 총 8명 선수의 싱글 일리미네이션 토너먼트로 진행된다. 첫 매치에서 아메리카컵 1위 톰신(THOMPSIN)과 아시아퍼시픽컵 3위 주다스(JUDAS)가 만나며 두 번째 매치에서는 아시아퍼시픽컵 1위 딜리전트(DILIGENT)와 유럽컵 2위 바우스(BAUS), 세 번째 매치는 유럽컵 1위 로지스(ROSITH)와 아메리카컵 2위 트리(TREE), 마지막 매치는 중국선발전 1위 레스트(L’EST)와 아시아퍼시픽컵 2위 라마(LAMA)가 맞붙는다.

8강은 3판 2선승제로 실시되며, 4강부터 5판 3선승제로 승부를 가린다. 최종 1위에 오른 월드챔피언에게는 트로피와 함께 역대 최대 규모인 10만 달러(약 1억 2000만 원)의 상금이 주어지며 2위에게는 2만 USD(약 2400만 원), 공동 3위에게는 1만 USD(약 1200만 원)이 지급된다.

더불어 이번 대회에는 경기에 앞서 힙합 아티스트 플로우식과 YNR의 축하 공연을 선보인다. 뮤직비디오 유튜브 140만 이상 조회수를 기록한 SWC 2019 메인 테마곡 '렛 더 워 비긴(Let the War Begin)' 무대를 꾸미고 현장의 열기를 끌어올릴 예정이다.

최종배 기자 jovia@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kbs 드라마가 안망하는 이유

23살에 수십억 모았습니다

예쁜거 보여주겠다는 팬.gif

저라뎃 vs 강만식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