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한빛, 53사단과 AR 기술 활용 해안감시 훈련시스템 시범 구축

최종배2019-09-23 12:01


한빛소프트는 육군 제53보병사단과 AR기술 기반 해안 감시 훈련시스템 시범 구축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3일 발표했다. 

이번 MOU를 통해 양 측은 해안 감시 훈련시스템뿐만 아니라 빅데이터·인공지능(AI)·드론을 활용한 해안경계시스템, 지휘결심지원 시스템 등을 구축하고 상호 신기술 개발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AR 기술은 TOD(열상감시장비)에 적용된다. TOD는 해안으로 침투하는 밀입국 인원 및 물체를 원격으로 감시할 때 사용하는 장비다. 군장병들은 TOD 카메라(망원경)를 통해 포착된 영상을 원격 장비를 통해 확인하고 밀입국 등이 의심될 경우 해안감시 상황실의 담당 간부에게 보고한다.

기존 TOD 훈련은 표적을 묘사하기 위해 실제 선박이나 잠수부를 운용했다. 그러나 AR 기반 시뮬레이터는 TOD 영상 화면에 가상의 물체가 접근하는 상황을 실제처럼 구현해 보여준다. 제53보병사단은 해안 감시 훈련시스템을 실제 훈련에 적용하고, 확대 방안을 적극 검토할 예정이다.

한빛소프트는 지난 6월 자회사인 한빛드론이 신라대, 육군 제53보병사단, SK텔레콤과 불법 드론 조기 탐지 및 대응 시스템 구축 산학정 업무협약(MOU)를 체결하면서 제53보병사단과 협력관계를 맺은 바 있다. 

최진 한빛소프트 4차산업연구팀장은 "증강현실 기반 훈련 시뮬레이터 도입 협력을 통해 기존보다 현실감 있는 체험 및 훈련으로 군 장병의 실제 TOD 장비 운용에 도움을 주고 국민의 안전에 이바지할 수 있을 것"이라며 "장병 사기 진작 및 민간과 군의 유대 강화 등 공동의 발전을 도모할 것으로도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종배 기자 jovia@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방송에서 악플 읽는 연예인들 표정...

던킨도너츠 배달 대참사

위메프 원피스 후기녀

고말숙 새 컨텐츠.jpg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