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넵튠, 게임 개발 자회사 2곳 합병...'님블뉴런' 출범

강미화2019-09-18 15:58

넵튠의 개발 자회사 오올블루와 아크베어즈가 합병 절차를 마치고 '님블뉴런(Nimble Neuron)'이라는 새로운 사명과 CI를 공개했다.

오올블루는 실시간 전략 체스 게임 '미니막스 타이니버스(이하 미니막스)'의 개발사이며, 아크베어즈는 모바일 서바이벌 게임 '블랙서바이벌'의 개발사이다.

님블뉴런은 각자대표 체제로 운영되며 김남석 대표와 정신철 대표는 각각 미니막스와 블랙서바이벌을 총괄한다. 이와는 별도로 블랙서바이벌의 3차원 그래픽 프로젝트 '블랙서바이벌:영원회귀'의 개발을 위해 양 개발진이 힘을 합치게 됐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친해지려는 웃음이었는데 상대가 오해함

군대는 빠질수 있다면 빠지는게 좋을까?

힘으로 김종국 터는 연예인

덕자가 가장 상처받았다는 아프리카 채팅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