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썸에이지, 도약 위한 밑거름 확보...200억원 규모 유상증자 결정

최종배2019-04-24 16:58


썸에이지는 이사회를 열고 200억원 규모의 주주우선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유상증자를 24일 결의했다.

이 회사는 이번 유상증자를 통해 확보한 자금으로 자체 개발 모바일게임과 백승훈 사단이 설립한 자회사 로얄크로우에서 개발중인 차세대 FPS를 완벽하게 준비해 시장에 내놓겠다는 입장이다.

또, 지난해부터 노하우를 축적하고 있는 국내 퍼블리싱 사업에도 속도를 낼 것으로 전망했다. 

박홍서 대표는 "썸에이지의 새로운 도약을 위한 밑거름으로 유상증자를 결정하게 되었다"며 "로얄크로우에서 개발중인 차세대 FPS의 완벽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썸에이지는 올해 하반기 북미·유럽 등 글로벌 지역에 리뉴얼 된 모바일 RPG 'DC 언체인드'를 선보일 예정이다.

최종배 기자 jovia@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함소원 18살 연하남편 최신 근황

요즘 룸망주들 클라스...

정확히 딱 1년 전 날씨

서새봄-옴므 열애설 난 이유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