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펄어비스 "검은사막 엑스박스원 버전 인기...서버 수 2배 늘려"

강미화2019-03-15 11:59

펄어비스는 '검은사막' 엑스박스원 버전의 출시 11일 만에 서버를 두 배로 추가했다고 15일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 출시 첫 날 10개 서버로 시작했고, 이용자가 몰리면서 7개의 서버를 추가했다. 이후 5개의 서버를 순차적으로 오픈해 현재 22개의 서버를 안정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또한 해당 버전은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에서 가장 많이 팔린 게임인 '탑 유료 게임(Top paid games)' 차트 메인에 랭크됐다.  

출시 13일 만에 첫 번째 업데이트도 진행했다. 지난 13일(현지시간 기준) 새롭게 리뉴얼된 '메디아'를 업데이트 했다. 이용자는 대결 콘텐츠인 '붉은전장'을 즐길 수 있으며, '메디아' 지역의 신규 퀘스트와 전투를 체험할 수 있다. 

앞서 4일 펄어비스는 '검은사막 엑스박스원 버전'을 북미·유럽에 정식 출시했다.  4K(UHD) 화질, 콘솔로 구현된 이용자 인터페이스(UI), 빠르고 박진감 넘치는 논 타겟팅 전투 등 콘솔 버전에 최적화된 MMORPG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차은우를 오징어로 만들어 버리는 서강준 클라스

이상한 사진을 찍는걸 좋아하는 남친

겪어본 사람들만 안다는 수영장 텃세

짜장면이 불어서 도착했을때 먹는 TIP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