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블루홀, '배틀그라운드' 성과 직원들과 나눈다...800여명에 1000만원씩 지급

강미화2018-02-13 13:29

블루홀은 전직원을 대상으로 특별 인센티브를 지급한다고 13일 밝혔다. 

현재 자회사를 포함해 약 800명의 직원들이 블루홀에 근무 중이다.

이번 인센티브 지급은 '플레이어언노운즈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의 흥행에 따른 것으로 1인당 평균 1000만 원 수준이다.  공통으로 특별 격려금 400만 원과 함께 재직 연한과 기여도에 따라 각자 월급여 기준 150%에서 200%까지 인센티브를 지급한다. 
 
특히 '배틀그라운드' 개발사인 펍지에게는 추후에 인센티브 외에 개발 인센티브를 별도로 제공할 예정이다. 

블루홀 측은 "'회사의 성과는 직원들과 함께 공유한다'라는 가치 아래 구성원들과 어떻게 경제적 보상을 나눌 수 있을 지 항상 고민해왔다"며 "전사 특별 인센티브는 동기부여하는 한편 블루홀 연합군의 가치를 바탕으로 성과를 전사 구성원 모두가 함께 공유한다는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갤럭시s9 실물 유출

더치페이 논란 일침

GD가 심석희 선수한테 쓴 친필 편지

마블에서 한국인 히어로가 나온다면?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