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레볼루션' 업은 넷마블, 글로벌 모바일 퍼블리셔 4위 올라

강미화2017-02-17 17:01


 넷마블게임즈는 앱애니가 발표한 '앱스토어·구글플레이 총합 글로벌 게임 회사·앱 매출 인덱스'에서 글로벌 모바일 퍼블리셔 4위에 올랐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전월 대비 한 계단 상승한 것으로, 넷마블게임즈는 텐센트(1위), 믹시(2위), 넷이즈(3위)의 뒤를 이었다. 슈퍼셀(5위), 액티비전 블리자드(6위)를 제쳤다. 특히 구글플레이 단독 매출 순위에서는 1위를 차지했다.
 
이처럼 두 달 연속 순위가 오른 데에는 모바일 MMORPG '리니지2 레볼루션(이하 레볼루션)'의 흥행이 주효했다. 이 게임은 출시 한 달 만에 누적 매출 2000억 원을 돌파해 눈길을 끌었다. 

'레볼루션'도 출시 직후인 작년 12월 동 인덱스 '글로벌 매출 상위 모바일 게임' 3위를 기록한 데 이어, 2위로 순위가 상승했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위문공연온 걸스데이 뒤에서

연세대 학식 클라스

새벽에 집앞이 시끄럽길래 뭔가했네

22만원 짜리 한정식 코스요리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