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사전예약 어플 루팅, '킹 오브 나이츠' 플러스 쿠폰 제공

최종봉2017-02-15 12:04


게임의 설치 전환율과 리텐션(잔존율)을 극대화하는 실행형 사전예약 어플리케이션 '루팅'이 매일 인기 게임의 신규 무료 쿠폰을 추가하며 1위 어플 '모비'를 바짝 추격하고 있는 가운데 인기 모바일 게임의 게임콘텐츠를 보다 풍성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돕는 플러스 쿠폰을 새롭게 추가했다. 

이번에 쿠폰을 추가한 게임은 '킹 오브 나이츠'로 3일차까지 진행되는 '게임 플레이 10분' 미션을 완료하면 누적 일자에 따라 골드와 루비를 받을 수 있는 일반 쿠폰을 지급한다. 아울러 미션을 모두 완료하면 루비 300개와 교환 가능한 플러스 쿠폰을 추가로 제공한다.

얼티메이트게임즈에서 서비스하는 '킹 오브 나이츠'는 개성 있는 영웅을 성장시키고, 장비를 수집하며 던전을 탐험하는 모바일 RPG로, 부드러운 느낌의 캐릭터 일러스트가 특징이다. 결투장, 영웅 등급 시스템, 던전 등 다채로운 콘텐츠를 자랑하는 이 게임은 현재 구글 플레이 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 가능하다.

한편, '루팅'은 지속적인 신규 유저 유입을 도모할 수 있는 CPA(특정 행동에 따른 과금) 특화 사전예약 어플리케이션으로 일반적인 사전예약 어플과는 달리 사전예약부터 시작해 론칭 이후 3일 간의 게임 플레이 미션을 완료한 유저에게 누적 일자에 따라 다양한 보상을 지급한다.

특히 '루팅' 내 다양한 활동을 통해 무료로 적립할 수 있는 포인트를 통해 구글 기프트카드, 문화상품권 및 타 어플에서는 받을 수 없는 파격적 혜택을 지급하는 '레전드 쿠폰'을 구매할 수 있어 유저들로부터 폭발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

최종봉 기자 konako12@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당신이 멋지다고 생각하는 할리우드배우는?

넥슨 회장에게 방송에서 사과한 김성주

2002월드컵 당시 원래 히딩크가 구상했던 베스트11

여자들은 알지 못하는 군대 문화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