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mos

검색
> E-SPORTS > GAME

블루홀, 네오위즈게임즈 자회사와 신작 日 퍼블리싱 계약 체결

최종봉2016-11-10 10:32


블루홀은 네오위즈게임즈의 자회사인 게임온과 MMORPG '프로젝트 W'의 일본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게임온은 일본에서 테라, 검은사막, 아키에이지, 블레스 등 온라인 게임을 서비스하는 게임 퍼블리셔다. 

미공개 신작 프로젝트 W는 블루홀에서 개발력을 집중해 제작하고 있는 차기작으로 MMORPG 본연의 즐거움을 새롭게 느낄 수 있도록 만들고 있다. 
또한, 새로운 형식의 게임성과 콘텐츠를 담기 위해 엔씨소프트 아이온 라이브 총괄 PD, CAD(Chief Art Director)를 역임한 김형준 PD를 중심으로 실력이 검증된 블루홀의 MMORPG 베테랑들이 대거 투입됐다.

김강석 블루홀 대표는 "게임온은 일본 시장과 서비스에 대해서 이해와 경험이 가장 출중한 퍼블리셔로 게임 제작에 집중해야 하는 블루홀에게 신뢰할 수 있는 협업 파트너다"라며 "일본 사용자들에게 지금까지의 MMORPG, 그 이상을 선보이기 위한 게임 개발에 전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상엽 게임온 대표는 "블루홀은 세계적인 MMORPG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MMORPG의 본질에 대해 끊임 없이 고민하고 학습하는 회사다"라며 "블루홀의 개발력에 게임온의 서비스 역량을 더해 일본 사용자들이 만족할 수 있는 완성도 높은 컨텐츠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프로젝트 W는 2017년 상반기 비공개테스트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최종봉 기자 konako12@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PHOTO & 화보

육군 신형 텐트

고영태 쫒아가는 여기자들

해병대식 얼차려

은근 과소평가 받는 천재 뮤지션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