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mos

검색
> E-SPORTS > GAME

엔진, 로이게임즈에 60억 규모 투자...최대주주로 올라

강미화2016-06-22 22:26

카카오의 게임 계열사인 엔진은 로이게임즈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한다고 밝혔다.

투자 규모는 총 60억 원이며, 엔진은 로이게임즈의 지분 40.10%를 확보해 최대 주주가 된다.

로이게임즈는 '다함께 차차차 for Kakao' '화이트데이' 등을 성공시킨 이원술 대표가 이끄는 스튜디오로, 10년 이상 손발을 맞춰온 개발자들로 구성됐다.

엔진은 이번 투자로 로이게임즈의 차기작에 대한 퍼블리싱 권한을 확보하게 됐다.

새로 추가되는 라인업은 모바일 게임, VR게임 등으로 출시될 예정이며 카카오의 모바일 광고 플랫폼 '카카오게임 애드플러스(AD+)'와 같은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도 접목하게 된다.

남궁훈 엔진 대표는 "대한민국 대표 게임 개발자로 꼽히는 이원술 대표가 카카오 공동체에 합류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 회사의 멀티 플랫폼 전략과 글로벌 시장 진출에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엔진은 7월 1일 카카오게임즈로 사명 변경을 앞두고 있으며 사명 변경과 동시에 유럽, 미국 법인을 통해 게임 사업을 글로벌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강미화 기자 redigo@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남자의 머리빨 vs 여자의 화장빨

중국에서 여자연예인 성형의혹뜨면 하는일

요즘 유행하는 사진을 만화느낌으로 바꿔주는 어플

프로불편러들 불편하게 만든 ioi 임나영 몰카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