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동영상

[영상 인터뷰] 한화 주장 '리헨즈' 손시우 "그리핀 두 번 2대 0으로 잡는 게 올해 목표"

박상진2020-02-17 09:23

이번 시즌 한화생명e스포츠로 이적해 주장을 맡은 '리헨즈' 손시우가 팀 분위기와 함께 전 소속팀인 그리핀과 대결에서 꼭 이기겠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서울 롤파크에서 열린 2020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스프링 스플릿 경기에서 한화생명e스포츠가 샌드박스 게이밍을 격파했다. 이날 경기 후 진행된 영상 인터뷰에서 손시우는 승리 소감과 함께 새로 이적한 한화생명e스포츠 분위기를 전했다.

손시우는 "우리 팀에 이상한 사람들이 많아 친해지기 쉬웠다"고 전했다. 가장 이상한 사람으로는 '큐베' 이성진을 꼽았고, '제니트' 전태권은 내성적으면서 이상하다고 언급했으며, '라바' 김태훈은 너무 긍정적이라 이상하다고 말한 것. '하루' 강민승과 '템트' 강명구는 동갑이라 친해지기 쉬웠다고 전했다.

특히 이번 시즌 바텀 듀오로 활동하는 '비스타' 오효성에 대해 "자신이 텐션을 올리면 같이 따라오는 이상한 사람"이라고 밝힌 후 서포터로 등록된 오효성이 바텀으로 출전한 이야기를 밝혔다. 이어 손시우는 이번 시즌 목표에 대해 "전 소속팀인 그리핀을 2대 0으로 두 번 모두 잡겠다"고 말했고, 그 이유로는 '바이퍼' 박도현이 있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박상진 기자 Vallen@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