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LOL

킹존 드래곤X, 강동훈 LoL팀 감독직 해임

이한빛2019-09-09 10:46

FEG 코리아가 9일(월) 강동훈 감독이 킹존 드래곤X LoL팀 감독직에서 해임됐다고 발표했다.

FEG 코리아는 “강동훈 감독은 2년 연속 롤드컵 진출 실패, 선수관리의 전권을 가졌음에도 관리 소홀로 팀 주전선수를 이탈시킨 점, 회사 방향과 반하는 개인 활동으로 팀의 이미지를 훼손시킨 점 등을 사유로 킹존 드래곤X LoL팀 감독직에서 물러났다“고 밝히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앞으로 회사의 일원으로 복귀하여 중추적인 역할을 훌륭히 수행해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그것이 회사의 공식입장"이라고 밝혔다.

이후 강 감독은 FEG 코리아로 인사 이동되며, 신인선수 발굴 등 새로운 역할에 대해 협의할 계획이다. 급여 또한 기존 연봉 수준으로 유지된다.

강동훈 감독은 자신이 운영하던 IM팀을 2016년에 킹존 드래곤X의 전신인 롱주에 매각한 이후, 롱주 및 킹존 드래곤X에서 감독직을 수행했다. 2017 LCK 서머 우승, 2018 LCK 스프링 우승, 2018 MSI 준우승 등 국내외 대회에서 성적을 거둔 바 있다.

FEG 코리아는 "그 동안 수고해준 강동훈 감독에게 깊은 감사를 전한다. 감독직에서는 물러나지만, 팀이 더 발전하고 우수한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함께 고민할 것이다”라고 밝히며, “킹존 드래곤X LoL팀은 신임 감독과 함께 선수단을 잘 정비하여, 오는 2020 시즌을 준비할 계획이다. 팬들과 더 소통하고 우수한 성적을 거두는 팀으로 거듭날 계획이오니, 팬분들의 변함없는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한빛 기자 mond@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