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LOL

kt 오창종 감독, 성적 부진 책임 지고 사의 표명

이한빛2019-08-30 15:01

kt 롤스터는 금일(30일) 오창종 감독이 감독직을 사임했다고 밝혔다.

오창종 감독은 2019 LCK 서머 스플릿 정규리그 종료 직후, ‘19시즌 성적 부진에 따른 책임을 통감하여 잔여 계약기간이 1년 이상 남은 상황에도 불구하고 감독 직에서 물러나겠다는 의견을 사무국에 전달했다. kt 사무국은 고심 끝에 오창종 감독의 의견을 존중하여 계약 중도 해지에 상호 합의했다고 전했다.

지난 2012년 kt롤스터 리그 오브 레전드 팀의 코치로 입단하여 KT 소속이 된 오창종 감독은 2018년까지 매 년 팀을 플레이오프에 진출 시켰으며, 2018 LCK 섬머 스플릿 우승 및 월드챔피언십 8강 진출을 견인한 바 있다.

오창종 감독은 “kt롤스터 LOL팀 창단 멤버로서 그 동안 팀에 대한 애착이 누구보다 컸고, 반드시 월드챔피언십 우승컵을 들어올리겠다는 일념 하나로 열심히 달려왔다. 하지만, 이번 시즌 너무나 부진한 결과에 대한 책임을 통감하여 이런 결정을 내리게 되었다. KT에서 월드챔피언십 우승의 꿈을 이루지 못한 것은 너무 아쉽지만, 개인적으로 그 목표를 이루기 위해 새롭게 도전하고자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kt롤스터는 “오창종 감독이 사임함에 따라 신임 감독을 영입해야 하는 상황이며, 이를 시작으로 ‘20시즌을 대비한 선수단 리빌딩을 준비할 계획이다. ‘20시즌에는 더 좋은 모습으로 팬 여러분을 찾아 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이한빛 기자 mond@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