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LOL

[오피셜] 쑤닝, 2년 간 함께 했던 '소드아트'와 결별

김기자2020-11-25 13:51

쑤닝 서포터 '소드아트' 후슈지에가 팀을 떠났다. 

쑤닝은 25일 홈페이지를 통해 '소드아트'와의 결별을 공식 발표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쑤닝은 마지막까지 '소드아트'를 잡기 위해 노력했지만 격차를 좁히는 데 실패했다. 

ahq서 데뷔한 '소드아트'는 감마미아 베어스, 플래시 울브즈에서 활동했다. 2018년 '메이플'과 함께 쑤닝으로 이적한 '소드아트'는 2020시즌 원거리 딜러 '환펑' 후안펑과 함께 팀을 리그오브레전드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준우승으로 이끌었다. 

쑤닝은 "'소드아트'는 게임을 즐길 줄 아는 친구이자 가족같은 선수였다"며 "승리에 대한 열정을 팀에 불러 일으킨 '소드아트'에게 감사하며 쑤닝의 응원 소리까지도 좋은 추억이 되길 바란다"고 기원했다. 

쑤닝과 결별한 '소드아트'의 행선지는 팀 솔로미드(TSM)가 될 가능성이 높다. '소드아트' 본인도 주변 사람들에게 TSM 행을 언급했다고 한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 때문에 힘들어진 취업 비자를 받는 게 우선일 것으로 보인다.

*사진=쑤닝.

김용우 기자 kenz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