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경기뉴스

[LCK] 샌드박스, 2연승 질주...한화생명 개막 7연패 늪(종합)

김기자2020-07-08 22:20

'야마토캐논' 제이콥 멥디가 합류한 샌드박스 게이밍이 개막 5연패 뒤 2연승을 달렸다. 반면 한화생명은 개막 7연패를 당했다. 세트 기준으로는 11연패. 

샌드박스는 8일 오후 서울 롤파크에서 열린 2020 LCK 서머 1라운드 한화생명과의 경기서 2대0으로 승리했다. 샌드박스는 시즌 2승 5패(-6)를 기록했다. 한화생명은 7전 전패(-12)로 최하위를 면치 못했다. T1과의 2차전 3세트 이후 오늘 경기까지 세트 전패를 당했다. 

한화생명의 경우 1라운드 남은경기가 젠지 e스포츠, DRX라서 잘못하면 전패도 불가능해보인다. 샌드박스의 경우 kt 롤스터, 설해원 프린스, kt 롤스터(2라운드) 경기로 일정이 이어질 예정이다. 

1세트 초반은 한화생명이 기선을 잡았다. 바텀서 '고릴라' 강범현의 쓰레쉬를 잡은 한화생명은 탑에서 '두두' 이동주의 모데카이저가 '서밋' 박우태를 상대로 솔로 킬을 기록했다. 화염에 이어 바람 드래곤을 가져온 한화생명은 경기 21분 미드서 '라바' 김태훈의 오리아나가 '루트' 문검수의 아펠리오스를 처치했다. 

이에 샌드박스는 경기 27분 미드서 '루트'의 아펠리오스가 '캐드' 조성용의 볼리베어와 '두두' 이동주의 모데카이저를 상대로 킬을 따냈다. 이어진 미드 강가서 전투를 시도해 병력을 몰아낸 샌드박스는 한화생명이 영혼을 먹는 걸 저지했다. 

경기 32분 '페이트' 유수혁의 르블랑이 '캐드'의 볼리베어를 다시 잡은 샌드박스는 바론을 가져오는데 성공했다. 난타전이 이어진 가운데 경기 35분 한화생명 미드 3차 포탑에서 벌어진 전투서 승리한 샌드박스는 바론을 가져간 뒤 밀고 들어가 넥서스를 파괴하며 1대0으로 리드를 잡았다. 
샌드박스는 2세트 미드 강가서 킬을 나눠가졌다. 탑에서는 '온플릭' 김장겸의 올라프가 갱킹으로 '캐드'의 볼리베어를 잡은 미드 지역서도 볼리베어를 다시 한 번 처치했다. 한화는 '라바' 김태훈에게 피들스틱을 쥐여줬지만, '온플릭'의 올라프를 막지 못했다. 

경기 17분 미드에서 벌어진 한타 싸움서 '루트'의 세나가 '라바'의 피들스픽을 잡았다. 경기 22분 한화생명의 역습을 받아친 샌드박스는 바론을 여유있게 가져왔다. 한화생명의 바텀 3차 포탑에서 벌어진 전투서 2명이 죽은 샌드박스는 강가 전투서 3킬을 쓸어담았다. 바다 드래곤 영혼을 가져온 샌드박스는 두 번째 바론을 획득했다. 

글로벌 골드 1만 2천 차이로 벌린 샌드박스는 한화생명의 바텀 3차 포탑을 밀어냈다. 경기 32분 미드에서 벌어진 한타 싸움서 '페이트'의 오리아나가 활약한 샌드박스는 밀고 들어가 넥서스를 터트리며 승리를 따냈다. 

종로 ㅣ 김용우 기자 kenz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