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경기뉴스

[LCK] '승기 잡을 땐 확실하게' T1, 아프리카 꺾고 2연승(종합)

이한빛2020-06-26 19:06

T1이 주도권을 잡았을 때 확실하게 끝내는 결정력을 선보이며 승리했다.

26일 서울 롤파크에서 '2020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서머' 2주 3일차 1경기에서 T1이 아프리카 프릭스를 역스윕으로 제압하고 연승길에 올랐다.

1세트에서 양팀은 1킬씩 주고 받으며 팽팽한 라인전 구도를 이어갔다. 균열이 생긴 타이밍은 2번째 드래곤을 둔 한타 때로, T1이 억지로 한타를 걸다가 2킬을 내주고 말았다. 킬을 수급하며 드래곤와 포탑을 무너뜨리기 시작한 아프리카는 28분 '미스틱' 진성준의 슈퍼플레이로 추가킬을 올렸다.

아프리카가 대지 드래곤의 영혼을 가져갈 수 있는 타이밍에 T1은 먼저 용 버스트를 개시했다. 진성준의 아펠리오스는 점멸-정화가 없음에도 오랜 시간 버티며 폭발적인 대미지를 넣은 덕에 아프리카가 3:1 킬교환으로 승기를 잡았다. 정비를 마친 아프리카는 적 방어선을 힘을 뚫어내고 1세트를 선취했다.

T1은 2세트 전 정글러를 '커즈' 문우찬에서 '엘림' 최엘림으로 교체했다. T1은 적극적으로 인원을 다이브에 투자해 '기인' 김기인의 사일러스와 진성준의 애쉬를 말렸다. 아프리카는 한타로 상황을 뒤집으려 했으나, T1이 응하지 않고 운영을 계속하며 아프리카를 서서히 갉아먹는 구도가 나왔다.

24분 첫 에이스를 띄운 T1은 바론을 사냥해 승기를 잡았다. T1은 2번째 에이스를 띄운 후 미드 억제기 포탑까지 철거해 쐐기를 박았다. '에포트' 이상호가 포탑 대미지에 쓰러지며 노데스 경기엔 실패했지만 완벽하게 아프리카에게 1세트 패배를 설욕하고 경기를 마지막 3세트로 끌고 갔다.

3세트 7분경 아프리카가 이상호의 노틸러스를 추격하며 교전이 열렸지만, T1이 순간 이동을 아끼지 않고 발빠르게 바텀에 합류해 역으로 3킬을 쓸어담고 크게 득점했다. 격차를 벌린 T1은 한타 때마다 아프리카를 요리했고, 18분 만에 골드 격차를 6천까지 벌어졌다.

22분경 에이스를 기록한 T1은 바론 버프를 획득하며 아프리카에게 역전의 여지를 주지 않았다. 28분경 마지막 한타를 승리한 T1은 바론과 드래곤의 영혼을 챙기고 적진을 초토화 시켜 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종로│이한빛 기자 mond@fomos.co.kr
사진=김용우 기자 kenz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