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경기뉴스

[LCK] 한화생명, '큐베' 원투 펀치로 그리핀에 승리... 6위 수성(종합)

모경민2020-02-22 19:22


한화생명e스포츠가 그리핀에 2대1로 승리했다.

22일 서울 롤파크에서 진행된 ‘2020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스프링 스플릿’ 14일차 1경기에서 한화생명e스포츠가 그리핀에 2대1로 승리했다. 1승을 추가한 한화생명은 2승 3패 동기에서 탈출해 3승 3패로 그리핀에 앞서갔다. 

1세트에서 오른을 밴하고 세트를 선픽으로 가져간 한화생명은 그리핀의 미스 포츈을 세트의 궁극기로 마크하는 등 완벽하게 '큐베' 이성진이 활약할 판을 만들었다. 그리핀은 '소드' 최성원에 세트의 카운터 챔피언 나르를 쥐어줬으나 이성진의 기세를 꺾을 순 없었다.

한화생명은 오브젝트 사냥에 힘을 주고 드래곤의 영혼과 협곡의 전령, 바론 등을 가져갔다. 결국 두 번째 바론 버프를 이용해 적진을 파괴한 한화생명은 2세트로 향했다.

그리핀 역시 2세트에서 일격을 날렸다. 경기 초반 모든 오브젝트를 휩쓸어간 그리핀은 아트록스와 세주아니를 차례로 끊고 미스 포츈의 성장세를 더했다. 1세트처럼 세트로 미스 포츈을 막지 못한 한화생명은 모든 탑, 바텀 외곽 포탑에 이어 미드 포탑까지 뚫리며 승점까지 내줬다.

한화생명은 3세트에서 다시 세트를 선픽했다. 그리핀은 어김없이 미스 포츈을 선픽했다. '리헨즈' 손시우는 봉인 풀린 주문서 쓰레쉬로 미드 로밍을 선택, 선취점을 가져왔다. 그리핀은 손해를 만회하기 위해 바텀 다이브를 선택했으나 이성진의 커버로 역전이 나왔다. 

분위기를 가져간 한화생명은 위기 없이 바람 드래곤 영혼, 바론까지 가져갔다. 이성진의 세트는 다시 파괴력을 발휘했다. 손시우의 쓰레쉬 역시 적재적소에서 아군에게 랜턴을 던져 생존을 도왔다. 한화생명은 1승을 추가해 3승 3패로 6위를 지켰다.

종로 | 모경민 기자 raon@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