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GAME

엠게임, 中 '열혈강호 온라인' 로열티 매출 전분기 대비 62% 상승

최종배2019-12-10 11:04


엠게임은 중국에서 서비스 중인 온라인 MMORPG '열혈강호 온라인'의 2019년 10, 11월 월 평균 로열티 매출이 지난 3분기 월 평균 대비 62% 이상 상승했다고 10일 발표했다.

이는 중국 현지 10월 국경절을 시작으로 11월 광군제로 이어지는 겨울 시즌 이벤트가 원동력으로, 지난 2018년 10, 11월 같은 기간에도 전분기 대비 월 평균 로열티 매출 상승률이 55%을 기록한 바 있다.

특히, 올해 10, 11월까지 월 평균 로열티 매출은, 55% 상승률이 반영된 2018년 같은 기간보다 약 45% 올라 2019년 4분기 전체 실적에도 반영된다. 

전체 매출에서 '열혈강호 온라인'의 중국 로열티의 비중은 20% 이상이며, '나이트 온라인' 미국, 터키 지역 매출과 함께 엠게임의 주요 매출원이다.

'열혈강호 온라인'의 중국 퍼블리셔 17게임은 "지난해 10월부터 업데이트와 함께 11월 광군제 이벤트로 신규, 복귀 이용자가 유입돼 2019년 평균 매출이 전년 대비 상향 평준화됐다"며 "지난해 11월 광군제 특별 할인 이벤트에 열광했던 게이머가 올해도 이벤트를 기다리며 상향된 매출 라인에서 큰 폭의 상승 효과를 냈다"고 설명했다.

강영순 엠게임 열혈강호 사업부 실장은 "상승세가 지속될 수 있도록 12월 내 동령방어전 추가와 같이 발 빠른 업데이트를 준비하고 있다"며 "이후 승천5식, 공성전 등 업데이트와 이벤트로 끊임없는 즐길 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적극 개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최종배 기자 jovia@fomos.co.kr

[게임&게이머, 문화를 전합니다. 포모스게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