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LOL

최연성, 아프리카 프릭스 게임단 총감독 승격... 정노철 감독이 롤팀 전담

박상진2019-05-26 14:06


아프리카TV 프로게임단 ‘아프리카 프릭스’가 2019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서머 시즌을 앞두고 코치진 재정비에 나선다.

아프리카 프릭스는 리그 오브 레전드(LoL)팀 최연성 감독이 게임단 총감독으로 승격했다고 26일 밝혔다. LCK 서머 시즌부터는 ‘노페’ 정노철 수석코치가 감독대행으로서 LoL팀 운영을 맡는다.

최연성 총감독은 향후 장기적인 관점에서 아프리카 프릭스 LoL팀과 PUBG팀을 이끌어나갈 방침이다. 자체 아카데미 기획 및 운영에도 힘을 보탤 것으로 기대된다. 정노철 감독대행은 서머 시즌 재도약하기 위한 발판 마련에 힘쓸 예정이다.

최연성 총감독은 “아프리카 프릭스가 계속해서 발전할 수 있도록 고민과 노력을 거듭하겠다”며 “선수 출신으로 시작해 코치, 감독에 이르기까지 그동안 쌓은 경험과 노하우를 총동원해 구단을 이끌겠다”는 각오를 내비쳤다.

정노철 감독대행은 “초심으로 돌아가고자 아프리카 프릭스에 입단, 스프링 시즌을 거치며 많은 것을 배웠다”며 “감독대행으로서 실망스러운 모습 보이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한편, 아프리카 프릭스는 이날 서울 대치동 아프리카TV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LoL팀 팬미팅을 개최하고 권오성 신임 코치를 소개했다. 권오성 코치는 기존 LoL팀 코치진과 함께 프로게이머 유망주 발굴 및 육성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강남 | 박상진 기자 Vallen@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 Hot-! TALK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TALK 실시간 인기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