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인터뷰

[GSL] 과감한 전략으로 16강 오른 이재선 "희범튜브 영상에서 전략을 찾았다"

박상진2019-02-09 16:31


정말 오랜만에 16강에 진출한 이재선이 인터뷰에서 소감을 전했다.

9일 서울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2019 글로벌 스타크래프트2 리그(이하 GSL)' 시즌1 32강 D조에서 이재선이 김유진에 이어 16강에 올랐다. 이재선은 이날 강민수에 패해 패자전으로 갔지만, 원이삭을 격파한 후 최종전에서 다시 만난 강민수에게 복수하며 승리했다.

아래는 이날 승리한 이재선과 나눈 인터뷰다.

오랜만에 16강에 오른 소감은
믿기지 않을 정도로 기쁘다. 연습을 많이 했는데, 그 성과를 봐서 기쁘다. 온라인이나 연습에서는 다 잘하고 있는데, GSL에서만 떨어져서 기세를 못 이어가면 어쩌나 걱정했다.

오늘 강민수와 경기에서 집요하게 초반 전략을 시도했다.
컨트롤과 심리에서 자신이 있었다. 그리고 빠른 전투 순양함을 성공하기 위해 미리 그린 그림이었다.

강민수와 최종전 첫 세트에서 기적같은 역전을 보여줬는데, 심정이 어땠나
이 경기를 지면 전투 순양함도 못 보여주고, 내가 나왔던 판짜기가 흐트러지니 정말 집중해서 컨트롤했다. 그래서 역전할 수 있었다. 

최종전 마지막 세트에서 빠른 전투 순양함을 쓴 이유가 있나
정말 좋은 전략이다. 많은 상황을 만났지만 다 좋았다. 상대가 타락귀를 뽑으면 당장에는 내가 힘들지만, 운영으로 이길 수 있는 자신이 있었다.

방송 인터뷰에서 특별히 신희범에게 감사인사를 한 이유가 있다면
내가 희범튜브 구독자다. 영상이 올라올 때마다 봤는데 정말 좋아보이더라. 다듬어 쓰면 좋을 거 같아서 (신)희범이에게 부탁했는데 잘 도와줬다.

이번 시즌 목표가 있다면
무조건 우승이다. 꼭 해보고 싶다. 그리고 할 수 있을 거 같다. 정말이다.

인터뷰를 마치며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연습을 도와준 선수들, 특히 (신)희범이에게 감사한다. 부모님과 응원해주는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강남 | 박상진 기자 Vallen@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