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기타

'8번째 우승 향해' 한국e스포츠협회, '제10회 e스포츠 월드 챔피언십' 대표 선발 완료

이한빛2018-09-05 11:30

한국e스포츠협회가 ‘제10회 e스포츠 월드 챔피언십(the 10th Esports World Championship 2018)’에 한국 대표로 출전할 선수 선발을 완료했다고 5일(수) 밝혔다.

먼저, 리그 오브 레전드(LoL) 종목에서는 2018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 대회(KeG)에서 우승한 서울특별시팀이 우승 팀 자격으로 한국 대표팀에 선발됐다. KeG 서울특별시팀은 특히 경쟁이 치열한 LoL 종목의 결승에서 3:0으로 우승을 했을 만큼 실력과 패기가 출중하다. 또한 스타크래프트 2 프로 선수인 이신형의 동생인 이민형이 소속돼 있기도 하다.

철권7 종목에는 ‘샤넬L’ 강성호 선수가 선발전에서 우승하며, 한국 대표로 선발되었다. 철권7 대표 선발전은 지난 2일 락스 게이밍 하우스에서 오프라인으로 진행되었으며, 총 40명이 참가하여 자웅을 겨뤘다. 선발전은 박동민 캐스터의 중계로 락스게이밍 공식 플랫폼을 통해 생중계 되었으며, 약 5,000 명의 시청자들과 함께 했다.

강성호 선수는 락스 드래곤즈 소속으로, The King of Iron Fist Tournament 2016 Grand Final에서 준우승을 한 바 있다. 강성호는 월드챔피언십 한국 대표로 선발된 후 “지난 해에는 선발전 결승에서 패배해 대회에 출전하지 못했다. 올해는 한국대표로 선발된 만큼, 월드챔피언십에서도 꼭 우승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선발된 선수들은 오는 11월 대만에서 열리는 e스포츠 월드 챔피언십에 한국 대표로서 출전하며, 대한민국의 ‘8회 종합 우승’이라는 기록 달성에 도전한다. 협회는 공개 선발전을 통해 한국 대표팀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동시에, 한국선수들이 국제대회에서 선전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e스포츠 월드 챔피언십은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고 국제e스포츠연맹(IeSF)이 주최하는 세계 유일 e스포츠 국가 대항전으로, 올해 10회째를 맞았다. 올해 대회는 11월 9일(금)부터 대만 가오슝에서 개최되며, 공식종목은 지난 해와 같이 리그 오브 레전드, 카운터 스트라이크: 글로벌 오펜시브, 철권7 3개 종목이 선정되었으며, 대회에는 전 세계 42개국, 670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대회 총 상금은 54,000달러이며, 한국은 지난 해 종합우승을 비롯하여 총 7회 종합우승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이한빛 기자 mond@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