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LOL

'칸' 김동하, 차별 발언으로 롤챔스 1경기 출장 정지 징계

이한빛2017-12-04 15:27

롱주 게이밍의 탑 라이너 '칸' 김동하가 차별 발언으로 인한 롤챔스 1경기 출장 정지 징계를 받았다.

한국 e스포츠협회와 라이엇 게임즈 코리아 유한회사로 구성된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운영위원회는 지난 11월 23일, 김동하가 개인 연습 도중 "4 Chinese can't win"이라고 발언한 바 있다. LCK 운영 위원회는 위의 발언이 LCK 규정에 위반하는지 여부를 검토했다.

LCK 운영 위원회는 상벌위원회를 개최하여 채팅 내용을 분석했고, 김동하가 같은 팀에 해외 프로 선수들이 있다는 점을 인지한 채 해당 발언을 한 점을 확인했다. 김동하의 발언은 LCK 규정집 제9.2.4조(파별 및 폄하)에 해당하는 것으로 판단, 인종차별 발언은 어떤 경우에도 허용되지 않는 점을 고려해 엄벌하기로 결정했다.

김동하는 해당 발언에 대해 웨이보와 페이스북 등 SNS를 통해 사과문을 개시했다.

이한빛 기자 mond@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 Hot-! TALK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