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경기뉴스

[롤드컵] '중국 1번 시드' EDG, 충격의 3연패

최민숙2017-10-07 21:57

중국 1번 시드 EDG가 그룹 스테이지 첫 번째 로테이션에서 3연패로 무너졌다.

클라우드나인(이하 C9)은 7일, 중국 우한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17 리그오브레전드(LoL)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그룹 스테이지 1주 3일차 6경기에 출전해 EDG를 꺾고 2승째를 기록했다.

C9은 미드 집중 공략으로 '스카웃' 이예찬의 루시안을 2번 연속 잡아 경기를 수월하게 풀어나갔다. 6분경 '컨트랙츠' 그레이브즈와 '옌슨' 신드라의 투 점멸과 '임팩트' 정언영 쉔의 궁극기 '단결된 의지'까지 스킬과 소환사 주문을 아낌없이 투자해 퍼스트 블러드를 가져갔다.

EDG는 2패를 당하는 동안에도 자신의 몫을 해줬던 이예찬이 흔들리자 돌파구를 찾지 못하고 불리해졌다. 10분경 이예찬의 루시안이 전사했을 때는 킬에 그치지 않고 미드 1차 포탑도 잃었다. 포탑 선취점을 올린 C9은 포탑 수에서 앞설 뿐만 아니라 드래곤을 3번 연속 독차지하며 오브젝트 우위를 점했다.

22분경 C9이 글로벌 골드 차이를 5천으로 벌렸다. C9은 28분경 정언영 쉔의 그림 같은 도발 이니시에이팅과 '옌슨' 신드라의 딜로 3킬을 기록한 미드 한타를 통해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바론 버프를 두른 C9은 마지막 한타에서 상대 챔피언 셋을 잡고 38분 만에 승리했다.
최민숙 기자 minimax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