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LOL

'페이커' 이상혁 "롤드컵 조편성, 우리 조 빼고 다 꿀조인듯"

최민숙2017-09-12 21:39

최병훈 감독과 '페이커' 이상혁이 조편성에 대한 소감을 말했다.

'롤드컵' 2017 리그오브레전드(LoL) 월드 챔피언십 조추첨이 12일, 진행됐다. 한국 챔피언십 포인트 1위인 SK텔레콤은 중국 EDG, LMS ahq와 같이 A조로 그룹 스테이지 경기를 치른다. 

1번 시드인 EDG가 A조에 배정된 상황에서 최병훈 감독은 EDG와 만나고 싶다며 "박살내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드러냈고, 실제로 추첨에서 EDG가 속한 A조에 배정받게 됐다. 이후 ahq가 A조에 합류하게 되자 최 감독은 "리프트 라이벌즈를 한 번 더 하는 기분이다. 예전에 ahq와 대결했을 때 페이커 선수가 힘들었다. 그래도 이번에는 ahq 역시 한 번 박살내보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페이커' 이상혁은 "나는 박살이 안 나면 좋겠다. 중국 팬들의 환호성을 들을 수 있어서 좋을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 조가 무난하긴 하지만, 우리 조 빼고 다 꿀조인 것 같다"고 부러워했다. 또, 죽음의 조로 꼽히는 C조에서는 삼성이 G2를 제압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사진 출처=OGN 생방송 캡처

최민숙 기자 minimax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