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기타

크로스파이어 스타즈, IEM 카토비체서 열린다

김기자2017-01-23 10:36


크로스파이어의 e스포츠 브랜드인 크로스파이어 스타즈(이하 CFS)가 인텔 익스트림 마스터즈(IEM) 시즌11에 참가한다. 

크로스파이어가 참가하는 IEM 카토비체는 세계 최대 규모의 e스포츠 월드 투어인 IEM의 연간 파이널 행사이며, 인텔이 주최하고 ESL이 주관하는 전 세계 최대 규모의 국제 e스포츠 대회 중 하나이다. 크로스파이어는 IEM 카토비체 행사 기간 중 메인 종목으로 참가, 다른 글로벌 종목들과 어깨를 나란히 할 예정이다.
 
IEM 카토비체 참가는 스마일게이트가 지난해 10월 필리핀 마닐라에서 개최한 'CFS 인비테이셔널 마닐라'때부터 논의됐다. 당시 행사의 공동 주최를 맡았던 ESL은 크로스파이어의 글로벌 e스포츠 종목으로서의 가능성을 확인했으며, 지속적으로 스마일게이트와의 협력을 희망해왔다. 

유럽 등 웨스턴 시장으로의 진출을 계획해오던 스마일게이트는 글로벌 파트너인 ESL과 크로스파이어의 유럽 시장 진출에 대한 협력에 합의하고, IEM 카토비체를 그 신호탄으로 선정했다.
 
이번 IEM 카토비체 행사를 시작으로 스마일게이트는 유럽 시장 내에서 크로스파이어 및 자사 게임들의 e스포츠 활동을 강화할 예정이며, IEM 카토비체의 주관사인 ESL은 스마일게이트의 전반적인 e스포츠 활동에 대한 파트너로 협력할 예정이다.
 
스마일게이트는 크로스파이어의 이번 IEM 카토비체 참가를 통해 메이저 e스포츠 종목으로서의 브랜드 이미지를 공고히 하며 동시에 지역별 e스포츠 전문 주관사들과 협력기회를 넓혀갈 예정이다. 또한, 글로벌 파트너인 ESL과 지속적 협력을 통해 스마일게이트가 개최하는 로컬 프로리그인 'CFEL(CROSSFIRE ELITE LEAGUE)'및 주요 국제대회의 전문성을 한층 향상시킬 예정이다.
 
스마일게이트 e스포츠팀 여병호 팀장은 "지난 해 CFS 인비테이셔널 마닐라 행사 이후 다시 한번 ESL과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크로스파이어 e스포츠의 글로벌 확장을 위해, 유럽 및 서구권 진출은 필수 요소라고 생각했다. 국산 종목 최초로 서구권 메이저 대회에 정식 참가하는 것에 큰 의의를 가지며, 크로스파이어 뿐 아니라 스마일게이트의 향후 출시 게임의 글로벌화에 대한 주춧돌 역할을 할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한편 IEM 카토비체 크로스파이어 종목에 출전할 참가 팀과 세부 일정 등은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김용우 기자 kenz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 Hot-! TALK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TALK 실시간 인기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