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LOL

'리라' 남태유, 팀 엔비어스 입단…'세라프'와 한솥밥

김기자2016-12-25 23:33


바이탈리티로 향할 것 같았던 전 아프리카 프릭스 소속 '리라' 남태유가 팀 엔비어스에 입단했다. 

팀 엔비어스는 25일(한국 시각) 공식 SNS을 통해 리그오브레전드(LoL) 로스터를 공식 발표했다. 팀에 따르면 '프록신' 김세영이 빠지면서 공백이 된 정글러 자리에 '리라' 남태유가 합류했다. 

ESPN은 최근 바이탈리티가 남태유를 영입했지만 적응 문제 때문에 한국으로 돌아갔고, 대신 '갱맘' 이창석을 영입할 예정이다고 보도한 바 있다. 기사 내용대로라면 한국으로 돌아온 남태유가 유럽이 아닌 북미행을 최종 결정한 것으로 보인다. 

팀 엔비어스는 남태유 영입과 함께 '세라프' 신우영과 '닌자' 노건우, '하쿠호' 니콜라스 서전트와 재계약을 체결했고, 원거리 딜러에는 팀 디그니타스 출신인 '아폴로' 아폴로 프라이스를 영입했다고 전했다. 

한편 팀 엔비어스는 북미 LCS 스프링이 열리기 전까지 한국에서 전지훈련을 진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출처=팀 엔비어스 공식 SNS. 

김용우 기자 kenz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